1분기 건설공사 계약액 73조원…작년 동기대비 10.7% 증가

중앙일보 조인스랜드

입력 2022.06.24 10:22

공공공사 14.1%, 민간공사 14.1% 늘어

국토교통부는 올해 1분기 건설공사 계약액이 작년 동기 대비 10.7% 증가한 73조원으로 집계됐다고 24일 밝혔다.

국가와 지방자치단체 등이 발주하는 공공공사 계약액은 20조2000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4.1% 증가했고, 민간공사는 52조9000억원으로 14.1% 늘어났다.

공종별로는 토목 계약액이 도로·지하철 공사 등의 증가로 1년 전보다 19.6% 늘어난 23조3000억원을 기록했다.

건축 계약액은 아파트 등 주거용 건축물과 상업용 건축의 증가에 힘입어 7.0% 늘어난 49조7000억원으로 집계됐다.

기업 규모별로 보면 상위 1∼50위 기업은 27조6000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8.2% 증가했고, 51∼100위는 5조원으로 14.1% 늘었다. 101∼300위는 7조50000억원으로 21.7% 늘었고, 301∼1000위 기업은 7조6000억원으로 22.0% 증가했다.

현장 소재지별로 보면 수도권이 33조1000억원으로 1년 전보다 6.0% 늘었고 비수도권은 29조5000억원으로 18.8% 증가했다.

본사 소재지별로는 수도권이 43조5000억원으로 6.0%, 비수도권은 29조5000억원으로 18.8% 각각 증가했다.

건설공사 계약 통계에 관한 자세한 자료는 국토교통 통계누리집(stat.molit.go.kr)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연합뉴스